• 최종편집 : 2018.10.15 월 02:44
상단여백
기사 (전체 1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신통神統이냐, 혈통血統이냐
李조선 왕조,능력을 무시한 후계자 결정, 피를 부르다유교 성리학 이념과 명분론에 사로잡혀,장자세습, 적통 고집하다, 비극 왕조사 거듭 ...
오종홍 기자  |  2018-03-11 23:55
라인
영화 <남한산성>, 최명길과 김상헌 되돌아보기
병자호란을 기점으로 탄생한 노론, 망국과 매국 소굴이 되다병자호란 당시 지배세력의 난맥상, 오늘날도 다르지 않게 되풀이 되다스스로 주인...
이병헌  |  2017-10-23 12:12
라인
전주이씨 이성계의 고향이 함북 영흥이 된 까닭은?
전주에서 기생을 두고 삼각관계를 벌인 이성계의 조상 이안사...힘에 밀려 동해안 삼척에서 다시 함북 영흥으로 쫓겨가다... 전주이씨인 ...
윤재학  |  2017-03-29 16:08
라인
소중화 조선, 마지막 독립기회도 놓치다.
영세중립국 선언으로 살 수 있었음에도 국제정세를 잘 못 판단,적에게 생존비법을 갖다 바치다... (서기19세기말) 열강이 조선을 무대로...
이달순  |  2016-07-25 12:20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13), 소중화 조선이 바라는 역사는?
그들이 바라는 세상은 어떤 것이었을까,사대노예근성이 뼈속까지 스며들어 그것이 상식이 되어버린 사회...소중화 조선... 3) 기자조선,...
오종홍  |  2016-07-23 13:22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10)
기자조선 인정하면,조선(단군)의 역사 1천년이 사라지고, 47분의 단군들도 절반이 없어진다. (6) 기자가 책봉받아 간 곳은 동북방 단...
오종홍  |  2016-07-14 11:33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9)
조선(단군)을 이어 중국인 기자의 조선이 1천년 지속되었다고 하나, 소중화 조선이 날조한 무덤과 유물 몇개와 문헌만 존재한다.소중화 조...
오종홍  |  2016-07-11 12:14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8)
기사수정: 서기2016.7.8. 17:41 중국인 기자가 가지고 와서 우리를 문명개화 시켰다는 '8조범금',그러나 우리는...
오종홍  |  2016-07-08 10:02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7)
기사수정: 서기2016.7.6. 13:23 '기자조선'이 실존했다면 왜 그 보다 1천년전에 존재한 조선(단군)의 흔적보다...
오종홍  |  2016-07-06 12:22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6)
소중화 조선 정권은 를 사대주의 관점에서 편찬하여,마치 고려가 북한 평양(서경)에 기자묘를 설치했던 것처럼 기술하였다. 3. ‘기자조선...
오종홍  |  2016-07-05 11:28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5)
고기잡이 배로 가장한 중국의 해적떼가 버젓이 강화도 앞바다, 한강하구까지 들어와서 고기식량을 약탈해가도 눈만 껌벅거리고 쳐다보는 나라,...
오종홍  |  2016-07-04 11:48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4)
일제로 하여금 우리 역사의 새벽을 말살하게 하고, 광복된지 70년이 넘어가고 있는 이 때까지도 이를 이어 받은 강단주류사학이 식민사학을...
오종홍  |  2016-06-28 11:49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3)
-명조선의 기자조선 만들기(3)- (2)이조선의 삼국사기 왜곡조작삼국사기를 보면 이러한 문장을 거의 빼다 박은 내용이 나온다. 다음과 ...
오종홍  |  2016-06-24 10:30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2)
-명조선의 '기자조선' 만들기(2)-소중화 조선의 우리역사 지우기, 우리역사의 비극은 이렇게 시작되었다... 4) 이조선...
오종홍  |  2016-06-20 11:47
라인
기획특집2: 기자조선과 동북공정(1)
- 명조선의 '기자조선' 만들기(1)-1.총설우리의 오늘 됨은 지난날이 쌓인 결과다. 개인은 그 개인의 과거가 쌓여서 오...
오종홍  |  2016-06-16 10:36
라인
주원장과 소중화 조선이 지운 우리역사의 비밀
에 담긴 계략과 음모“태종조(太宗朝)에 하륜(河崙)이 제사(諸祠)의 목상(木像)을 혁파할 것을 건의하여 삼성(三聖)의 목상도 또한 예(...
한문수  |  2016-05-04 10:1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조선사(주) | 주소 : 서울 강남구 역삼로7길 17, 네스빌 609호  |  대표전자우편: mukto@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종홍
발행인 : 나한엽  |  편집인 : 오종홍  |   등록번호 : 서울 아03803  |  등록일자 : 서기2015.06.22.
Copyright © 2018 코리아 히스토리 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