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9.19 목 17:00
상단여백
HOME 시대별 주제 고대사
신라건국의 모체 선도산 성모 파소여왕파소는 중국황실이 아닌 부여황실의 딸이다.
박찬우 시민기자 | 승인 2019.08.26 17:58

기사수정: 서기 2019.08.27. 15:25

 

【정재수 작가의 ‘삼국사기 유리창을 깨다’ 역사시평】

⑫ 박혁거세 어머니 파소여왕의 실체

 

박혁거세 출생을 둘러싸고 각기 다른 문헌기록

<삼국사기>, <삼국유사> 중화사대사관에 입각

<태백일사> 고구려국본기, 파소는 부여황실 딸,

파소가 박혁거세를 지아비 없이 잉태한 것으로

파소는 북부여 고두막한 딸, 폐신 혁서서와 인연

박혁거세 출생, 13세 되던 서기전 57년 신라 세움

 

▲ 파소는 섭라국 여왕 출신이다. 서기전70년 한반도로 들어와 박혁거세를 출산하며, 서기전57년 박혁거세 나이 13세에 신라를 출범시킨다. 출처 : [신라역사의 명암] (2018,논형출판)

김부식이 송(宋)에 사신으로 갔다가 우신관(객관)에 걸려있는 여성의 화상(畵像)을 보고 관반학사 왕보로부터 전해들은 내용이 [삼국사기]에 나온다. 선도산(仙桃山) 성모(聖母)와 그녀가 낳은 해동의 첫 왕에 관한 이야기이다. 훗날 김부식은 선도산 성모는 알게 되나 해동의 첫 왕이 누구인지는 알지 못한다. (#1[삼국사기]기록)

이에 반해 일연은 [삼국유사]를 통해 해동의 첫 왕이 박혁거세이며, 박혁거세를 낳은 선도산 성모가 파소(婆蘇)라는 사실을 밝힌다. 또한 파소를 중국황실의 딸로 소개한다. 박혁거세 후손가문인 밀양박씨(규정공파)의 족보는 파소를 중국의 전한(前漢) 선제(宣帝-10대)의 딸로 설명한다.

파소는 부여황실의 딸, 섭라국 여왕

[태백일사](저자 이맥)는 파소의 출신을 전혀 다르게 설명한다. 중국황실이 아닌 부여황실의 딸로 소개한다. 특히 파소는 지아비 없이 박혁거세를 잉태하여 주변의 의심을 받자, 눈수(嫩水)로 도망하여 동옥저에 이르고, 또 남쪽으로 내려가 진한6촌과 결합하며 박혁거세가 13세가 되던 서기전57년 신라를 건국한다. 이때 나라이름은 진한(또는 사로)이며, 도읍은 서라벌이다. (#2[태백일사]기록)

참고로 남당필사본 중에 신라 화랑의 기원과 계보를 정리한 [위화진경](저자 미상)이 있다. 기록에 따르면, 박혁거세의 아버지는 혁서거(奕西居)이다. 천왕(天王) 파소가 천신(天神) 혁서거와 합환하여 대일광명(大日光明-혁거세)를 낳는다. (#3[위화진경]기록)

그런데 [유기추모경](저자 황주량)에 박혁거세의 아버지 혁서거를 추정할 수 있는 단서가 나온다. 서기전24년(추모왕14년) 섭라국(涉羅國) 여왕 혁거지(奕居知)가 고구려에 사신을 파견하여 조공한 기록이다. 특히 기록은 섭라국을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섭라국은 환나국(桓那國)의 동남쪽에 위치하며 산을 의지하며 큰 물가에 있고 여왕이 세습한다. 또한 여왕은 지혜와 풍체가 빼어난 남자를 폐신(嬖臣)으로 두고, 딸을 낳으면 무녀(巫女)로 삼으며, 그 중 가장 나이어린 여성이 여왕을 계승한다. (#4[유기추모경]기록)

섭라국은 고구려 건국이전에 존재한 북부여 제후국(열국) 중의 하나이다. 지금의 요동반도 남안에 위치한 모계중심의 여왕국이다. 파소는 바로 섭라국 여왕 출신이다. 섭라와 서라(벌)는 어원적으로 맥을 같이한다. 참고로 [유기추모경] 기록의 혁거지여왕은 파소여왕의 뒤를 이은 인물이다. 박혁거세의 아버지 혁서거의 딸로 추정된다.

결론적으로 섭라국이 북부여 제후국인 점을 감안하면 파소는 중국황실이 아닌 (북)부여황실의 딸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당시 북부여왕은 5대 천제 고두막한이다. 파소는 바로 고두막한의 딸이다. 다만 [삼국유사]가 파소를 중국황실의 딸로 기록한 이유는 삼국통합(*통일)이후 신라사회에 만연한 모화주의의 영향과 관계가 깊다. [삼국유사]는 신라역사를 재정립과정에서 새롭게 정리된 기록을 차용한다.

종합하면, 파소는 북부여 천제 고두막한의 딸로 서기전70년 이전 섭라국 여왕에 봉함을 받고 섭라국을 다스리다 폐신 혁서거와 인연을 맺어 박혁거세를 임신한다. 그리고 어떤 사유가 발생하여 파소는 일부 무리를 이끌고 섭라국을 떠나 함경남도 함흥지역의 동옥저로 피신하였다가, 다시 경기도 북부지역으로 들어온다. 서기전70년 박혁거세를 출산하며 소벌도리가 이끄는 진한6촌과 결합하며 진한왕이 된다. 이어 서기전57년 박혁거세 13세에 공식적으로 신라를 출범시킨다.

신라사회의 정신적 지주 선도산 성모

파소는 신라건국의 모체이자 핵심이다. 특히 신라건국이 박혁거세 나이 13세에 이루어진 점을 감안하면 파소는 실질적으로 진한6촌과의 결합을 주도한 인물이다. 마찬가지로 백제시조는 비류와 온조이나 실질적으로 백제건국을 이끈 사람은 어머니 소서노이다. 신라의 파소는 백제의 소서노와 위상이 같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파소의 존재는 역사기록에서 대부분 사라진다. 이유는 신라지배층이 건국(시조)신화를 박혁거세의 ‘난생(卵生)’으로 재구성하면서 의도적으로 지웠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파소는 신라사회의 정신적 지주로 남는다. 여산신(女山神) 신앙을 대표하는 ‘선도성 성모(치술성모)’가 바로 파소이다.

박혁거세 어머니 선도산 성모 파소는 부여황실 출신이다.

▲ 경주 서악동 선도산의 성모사 경내 마애여래삼존입상. 중앙 입상은 성도산 성모의 형상으로 전해진다. 출처 : 네이버 이미지

 

【참고기록】

#1 [三國史記]<新羅本紀> 敬順王. 詣佑神舘 見一堂設女仙像 舘伴學士王黼曰 此貴國之神 公等知之乎 遂言曰 古有帝室之女 不夫而孕 爲人所疑 乃泛海抵辰韓生子 爲海東始主 帝女爲地仙 長在仙桃山 此其像也 臣又見大宋國信使王襄祭東神聖母文 有娠賢肇邦之句 乃知東神則仙桃山神聖者也 然而不知其子王於何時

#2 [太白逸史]<高句麗國本紀>. 斯盧始王仙桃山聖母之子也 昔有夫餘帝室之女婆蘇不夫而孕 爲人所疑 自嫩水逃至東沃沮又泛舟而南下 抵至辰韓奈乙村 時 有蘇伐都利者聞之往收養於家 而及年十三 岐嶷夙成 有聖德 於是 辰韓六部共尊爲居西干 立都徐羅伐 稱國辰韓 亦曰斯盧

#3 [魏華眞經]. 昔者 仙桃山 元始聖母 波穌天王 頭戴絳色金冠 身被銀色錦神衣內着紫黃綠四十九彩 率大瓢碧海加耶三仙姑乘彩雲 而下降 于仙桃山 千年老桃 梪王之宮 以爲六部之神 天神 乃率雷火風三神而下降 與聖母合歡 而娠大日光明 天神 是爲奕西居 於是 眞花發於吾土仙骨大昌

#4 [芻牟鏡]. 東明十四年丁酉 九月 涉羅女主奕居知遣使入貢 涉羅在於桓那之東南 依山傍海世襲女主 山多野少民以魚獵為生 冡冢居岩伏 好歌舞鬼神 囯之俊秀者為女主之嬖臣 生女為巫 其最少者継之其俗淳實不草[華] 能為其主而盡忠 上賜奕居知綾緞 命親自入朝

박찬우 시민기자  horizon1011@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 히스토리 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우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조선사(주) | 주소 : 서울 강남구 역삼로7길 17, 네스빌 609호  |  대표전자우편: mukto@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종홍
발행인 : 나한엽  |  편집인 : 오종홍  |   등록번호 : 서울 아03803  |  등록일자 : 서기2015.06.22.
Copyright © 2019 코리아 히스토리 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